15일 주중속성반 140기 | [스크린활용반]_삶의 활력을 불어넣어주신 재봉 초이 쌤에게 감사드립니다..

2021.03.27


https://cafe.daum.net/arrowenglish/QKwq/907


주말 정규반 수업을 2번 들은 남자친구의

적극적인 추천으로 수업을 듣게 되었습니다.

처음 애로우 잉글리쉬를 접하게 된건

애로우 잉글리쉬의 작은 책 (만화책)이었습니다.

 

남자친구가 줘서 읽어보려 했지만,

손이 가지 않았고,

책의 첫 장을 펼치는데도 시간이 꽤 걸렸습니다.

책을 읽어보니 당연한 말들이 써져 있는 느낌이 들었습니다.

그리고 영어회화를 할 때는 영어가 쉽다 느낀 적도 있는데

재봉 쌤이 수업시간에 계속 영어는 쉽다 해주셔서

점점 더 믿음이 갔습니다.

 

사실 회화의 수준이 매우 낮아 한정된 부분만

말했기에 그렇게 느꼈던 것 같습니다.

어릴 때부터 언어에는 흥미를 1도 느끼지 못했던

제가 수업을 들으며 영어가 참 재미있다는 생각을 했고

코로나로 인해 휴직을 하게 되어 15일 속성반을 들을 수 있게 되어

참 운이 좋았다고 생각합니다.

 

영어외의 다른 영상들이나 글들로 마음을 울리고 삶에 활력을

불어 넣어주신 재봉 초이 쌤에게 감사드립니다.

아직은 햇병아리 수준의 실력이지만

제 몸에 체화 시켜

지금 이 순간이 터닝 포인트가 되었다는

경험들로 수강생 후기에 다시 한번

글을 쓰는 기회가 온다면 좋겠습니다.